SK이노베이션 김준 사장, SK 울산Complex 방문해 ‘국제 환경규제 기업가치 확대 기회로’ 일방혁 강조

180921_SK울산CLX_추석인사_메인

 

추석 연휴를 이틀 앞둔 지난 9월 20일, SK이노베이션 김준 총괄사장이 회사 주력 생산기지인 SK 울산Complex(이하 ‘SK 울산CLX’)를 방문해 365일 24시간 공장 가동에 여념 없는 임직원들을 격려하고 추석 인사를 전했습니다.

김준 총괄사장은 가장 먼저 VRDS(Vacuum Residue Desulfurization, 감압 잔사유 탈황설비) 신설 공사 현장을 찾았습니다.

*VRDS : 감압증류장치의 감압 잔사유(VR, Vacuum Residue)를 원료로 수소첨가 탈황반응을 일으켜 경질유 및 저유황유를 생산하는 설비

 

 

180921_SK울산CLX_추석인사_사진1

 

SK이노베이션은 국제해사기구(IMO, International Maritime Organization)의 환경규제인 IMO 2020*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지난해 말 VRDS 신설을 결정했는데요. 1조 원 규모의 투자가 진행된 VRDS 신설 Project는 현재 막바지 작업 중으로 2020년 초 완공 예정입니다.

*IMO 2020: 2020년 1월부로 전 세계 선박 연료유 황 함량 규격을 기존 3.5%에서 0.5%로 대폭 강화하기로 한 규제

 

 

180921_SK울산CLX_추석인사_인터뷰(김준)

 

SK이노베이션은 IMO 2020에 맞춰 확대되는 선박용 저유황 중유 시장에서 이번 VRDS 신설이 새로운 기회를 창출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는데요. 또한 국내 기업 최초로 해상 벙커링을 통해 저유황 중유를 생산하고, 스크러버(Scrubber)* 설치 사업을 검토하는 등 국제 해상유 시장 변화에 발 빠르게 대응하고 있습니다.

*스크러버(Scrubber): 선박용 황산화물을 저감하는 장비. 해수를 이용해 선박에서 나오는 오염된 공기 속 황산화물을 정화한다.

 

180904_IMO2020

 

이어 김준 총괄 사장은 SK 울산CLX에 신설한 정비동을 방문했습니다. 지난 3월과 6월에 정기 보수를 성공적으로 수행하고, SK 울산CLX의 안정적인 운전에 만전을 기하고 있는 임직원들의 헌신적 노력에 감사한다는 말과 함께 명절 인사를 전했습니다.

 

180921_SK울산CLX_추석인사_사진2

 

지난해 취임 이래, SK이노베이션 김준 총괄 사장은, 수시로 지방과 해외 사업장을 방문해 구성원과 소통하고 있는데요. SK 울산CLX를 비롯해 대전 기술혁신연구원, 서산 배터리공장 등 국내 사업장과 중국, 미국 등 해외 사업장을 월평균 2회 이상 방문하며 임직원들과 소통의 시간을 가지며 현장 경영에 나서고 있습니다.


IMO 규제를 신규 사업 확대 기회로 받아들이고, 해상유 시장 변화에 발 빠르게 대응하며 일하는방식의 혁신을 실천하고 있는 SK이노베이션의 행보에 앞으로도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3

SK이노베이션

|

대한민국을 넘어 더 큰 세상으로 에너지·화학의 큰 그림을 그립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과 웹사이트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